<카미디어>즐겨찾기
※ 각 회사로부터 받은 보도자료를 (사진이나 도표 없이) 본문만 그대로 업로드합니다.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현대차그룹, ‘기프트카 캠페인 시즌9’ 모집 시작

- 어려운 이웃에 모닝, 레이, 포터, 봉고, 스타렉스 등 창업용 차량 50대 지원
… 27일부터 내년 4월 10일까지 기프트카 캠페인 홈페이지 통해 접수
- 차량 취등록세/보험료, 창업자금, 집중교육, 현장 컨설팅 등 실질적 도움 제공
- ’10년부터 총 316대 지원, ’11년 ~ ’16년 지원 대상자 연평균 소득 약 1천6백만원 증가

현대차그룹이 어려운 이웃의 자립을 지원하는 ‘기프트카 캠페인 시즌9’을 시작한다.

현대차그룹은 27일(월)부터 내년 4월 10일까지 경제적 자립 의지를 가진 저소득층 이웃들에게 창업용 차량 및 창업자금, 컨설팅 등을 제공하는 기프트카 캠페인 시즌9의 신청 접수를 받는다.

현대차그룹은 초록우산 어린이재단과 창업 컨설팅 업체 등으로 공동심사위원회를 구성해 지원 필요성과 창업계획, 자립의지 등을 종합 평가해 6주 간격으로 6개 차수에 걸쳐 차량 50대 규모의 지원 대상자를 선정할 예정이다.

현대차그룹은 기프트카 캠페인 시즌9 주인공으로 선정된 사람에게 현대차 포터 및 스타렉스, 기아차 모닝 및 레이, 봉고 중 창업에 가장 적합한 차량과 함께 취등록세 및 보험료 등 비용 일체를 제공한다.

창업용 차량 50대 중 일부 차량은 스페셜 키프트카로 꾸며져 특별한 이벤트를 통해 차량이 필요한 사회 곳곳에 지원될 예정이다.

또한 현대차그룹은 창업지원 대상자에게 500만원 상당의 창업자금 및 마케팅 지원과 함께 집중창업교육(2박 3일), 전문 창업 컨설턴트의 현장 컨설팅(1년) 등 성공창업을 위한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현대차그룹의 대표 사회공헌활동인 기프트카 캠페인은 차사순 할머니, 승가원 천사 등 자동차가 필요한 다양한 이들에게 차를 선물해 화제를 모은 2010년 시즌1을 시작으로 올해 9년째를 맞이했으며 시즌8까지 총 316대의 차량을 사회 곳곳에 전달하며 호평을 받고 있다.

현대차그룹과 함께 기프트카 캠페인을 운영하는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이 지난해 실시한 조사에 따르면 2011년(시즌2)부터 2016년(시즌7)까지 창업용 차량을 지원받은 주인공들은 연소득이 지원 전 대비 평균 1,668만원 증가했다.

또한 기초생활수급권자와 차상위계층에 해당됐던 지원대상자 중 41.2%가 탈수급해 경제적 자립에 성공했다.

지난 시즌 주인공으로 선발돼 현재 식품제조가공업을 하고 있는 박장섭씨는 “기프트카는 복덩이다. 기프트카로 다시 시작할 용기와 힘을 얻었으며 소득도 많이 늘고 자녀들도 밝아졌다”며 “봉사활동 등을 통해 도움 받은 만큼 베풀며 살아갈 것”이라고 밝혔다.

기프트카 캠페인 시즌9 신청 접수는 27일부터 내년 4월 10일까지 홈페이지를 통해 진행된다. (※ 상세내용 홈페이지(www.gift-car.kr) 참고)

기프트카 캠페인 홈페이지에서는 현재까지 선정된 기프트카 캠페인 주인공들의 사연과 창업후기를 볼 수 있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기프트카 캠페인은 단순 차량지원사업이 아닌 지속 가능한 자립을 돕기 위한 종합 창업지원사업”이라며 “앞으로도 기프트카 캠페인을 지속 발전시켜 힘든 환경에서도 의지를 잃지 않고 꾸준히 노력하는 분들에게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하는데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현대차그룹은 지난 7일 역대 기프트카 주인공 40여명을 초대해 소상공인에게 필요한 세무, 금융, SNS 마케팅 강의, 업종별 주인공 네트워킹으로 구성된 창업자 재교육을 진행했다.

향후에도 현대차그룹은 기프트카 캠페인 주인공들이 꾸준히 사업을 이어갈 수 있도록 재교육 등 다양한 지원을 이어갈 예정이다.